2005.08.29 21:43
당신을 감동시킬 만큼의 화술은 내게 없습니다

그리고 당신을 남들보다 더 여유롭게 해줄 수 있는

부와 명예도 나에겐 없습니다

또 당신의 마음을 굴복시킬 용기도 나에겐 없습니다

그래서 당신 마음의 전부를 다 내 것으로 하지는 못합니다

그리고 당신이 날마다 나를 생각나게끔 하지도 못합니다

또 미치도록 나를 그립게 하지도 못합니다

그래서 나는 선뜻 당신에게 이르지 못합니다

그리고 당신을 향한 나의 감정을 드러내지도 못합니다

또 당신에게 바짝 가까이 다가서지도 못합니다

하지만 이 세상 무엇보다도 당신이 보고픕니다

세상 무엇보다도 당신이 간절합니다

저 하늘과 초록의 대지 그리고 그 안에 살아있는

어느 숨결보다도 당신이 그립습니다

당신이 내게 있어야 합니다..

'Privacy > UnReal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도둑고양이  (0) 2005.08.31
뭘해도 슬프다면...  (0) 2005.08.30
아무것도 못하는 그리움..  (0) 2005.08.29
떠날수 있는 기회  (0) 2005.08.25
배신자는 더이상 필요가 없다는건가  (0) 2005.08.24
큰 새장  (0) 2005.08.24
Posted by 아즈키

댓글을 달아 주세요